DIT 소식 DONGEUI INSTITUTE OF TECHNOLOGY

인터뷰


차세대 간호리더 전국대표·동의과학대 대의원회 의장, 간호학과 19학번 원진선

2023-07-24 11:09 1,106


  1.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.

└ 안녕하세요. 저는 동의과학대학교 간호학과 학생이자 대의원회 의장을 겸임하고 있는 원진선이라고 합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이란 무엇인지 간단히 소개해주세요.

└ 과 학생회장이라 함은 말 그대로 하나의 학과를 대표하는 회장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고, 학생회장들은 학교의 대의원회 소속이 되어서 대의원으로서 역할을 수행하게 되는데, 그 안에서 또 리더를 뽑게 되면 그것이 대의원회 의장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을 지원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가요?

└ 간호학과 학생들이 행복한 학과 생활을 했으면 좋겠다는 마음과, 더 나아가 동의과학대학교 학생들의 행복 및 학교 발전에 이바지하겠다는 마음하나로 지원하게 되었습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은 주로 어떤 일을 하나요?

└ 학과의 행사 및 운영에 전반적인 업무를 맡아서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주 업무이고, 대의원회 의장은 학교의 중요한 의결과 같은 회의 참석, 대의원들을 통한 공지와 같은 업무를 주로 하고 있습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이 되기 위해 필요한 조건이 있는지? 있다면 무엇인가요?

└ 저는 마음이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. 자신이 정말 학생들과 학교를 위해 헌신할 준비가 되어있는지가 중요하다고 생각이 듭니다. 만약 단순히 ‘감투’라는 것이 좋아서 회장과 의장을 하게 된다면 결국 학교와 학생들이 피해를 보게 될 것이기 때문에 먼저 조직을 위해 헌신할 준비가 되어있는지를 말씀드리고 싶습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을 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일은 무엇인가요?

└ 먼저 과 학생회장을 하면서 제일 기억에 남는 것은 실습복을 바꾼 일입니다. 7년 동안 많은 학생들의 바람이었지만 바꾸지 못했었는데요. 그럼에도 불구하고 실습복을 바꾸기 위해 많은 시간과 준비를 했고 교수님들께서 도와주신 덕분에 바꿔낼 수 있었습니다. 의장으로서의 기억에 남는 일은 단연 온수기 설치일 것입니다. 이 역시도 많은 학생들이 추운 겨울 손 씻기가 두렵다는 이야기들을 많이 들었었는데요. 온수기 설치로 인해 많은 학생들이 좋아하는 것을 보며 뿌듯했던 기억이 있습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을 통해 얻은 것이 있다면요?

└ 감사함을 많이 느낀 것 같습니다. 학생회장과 의장을 병행하면서 많은 어려움들도 있었지만 항상 옆에서 도와주신 강효정 학과장님을 비롯한 교수님들, 이준한 학생복지부장님 등 도움을 주신 많은 분들이 계셨기에 이런저런 일들을 해낼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.

  1. 과학생회장, 대의원회 의장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조언 부탁드려요.

└ 꿈을 꾸고 희망을 갖는 것은 너무 중요한 일인 것 같습니다. 남을 위해 일을 한다는 것도 멋진 일인 것 같습니다. 하지만 내가 단순히 꿈만 꾸고 희망만 가지기보다 어떠한 마음으로 꿈과 희망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도 깊이 고민해 보신다면 그 꿈은 더 멋지고 훌륭한 꿈과 희망이 되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.



  1. 마지막으로 하고싶은말

└ 자랑스러운 동의과학대학교 동문 여러분들. 제가 지난 시간 동안 의장과 학생회장을 하면서 느낀 것은 우리 대학도 충분히 훌륭하고, 노력하면 될 수 있다는 곳이라는 것을 느꼈습니다. 각자의 자리에서 꿈꾸고 노력할 때에 조금 더디고 힘들 수도 있으나 결국 끝은 ‘행복’ 일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. 우리 대학이 앞으로도 더욱 성장하고 나아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. 끝으로 간호학과 선후배, 동기 여러분. 부산 간호대학 출신의 청년이 간호대학생을 대표하는 전국 회장이 되었습니다. 저의 스스로의 힘으로 된 것은 아닐 겁니다. 아마 당선이 될 수 있었던 이유에는 여러분들이 계시고, 훌륭한 교수님들이 계시며 동의과학대 간호학과 출신이었기 때문에 당선될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. 여러분들도 우리 대학 간호학과의 자부심을 가지고 꿈을 이뤄가셨으면 좋겠습니다. 감사합니다.